고객센터

1661-3254

월~금 근무
업무시간0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계좌번호안내

국민 637001-04-082199
신한 110-437-074532
기업 243-113425-01-017
예금주: 김남식(EMS)

배송정보

로젠택배 1588-9988

교환&반품 안내

(42713) 대구 달서구 성서공단로11길62 융합R&D센터 1033호

데일리 뉴스 데일리 뉴스

뉴스 | 담양 우박, 지름 최대 10cm 야구공만해…네티즌 "초여름에 우박이 웬 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06-01 10:49 조회45회 댓글0건

본문

[출처 - 한국경제 사회]

 

담양 우박, 지름 최대 10cm 야구공만해…네티즌 "초여름에 우박이 웬 말"

 

 

담양 우박 /사진=SBS 뉴스

전남 담양 일대에 야구공 크기의 우박이 내려 주민들의 걱정이 이어지고 있다.

전남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31일 오후 5시 55분부터 70여분간 담양군 금성면과 용면 일대에 최대 지름 10cm의 우박이 쏟아져 차 유리가 부서지고 비닐하우스가 찢어지는 등 농작물 피해가 속출했다.

우박은 하늘에서 눈의 결정 주위에 차가운 물방울이 얼어붙어 땅 위로 떨어지는 덩이를 말한다.  

이날 쏟아진 우박은 갑작스럽게 더워진 날씨로 인한 대기 불안정 때문으로 지표면 공기가 상층의 차가운 공기와 만나 온도차가 생기면서 강한 대류작용이 일어난 것으로 추측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도 비와 함께 일부 내륙 지방에 또다시 우박이 내릴 가능성이 있다. 

담양 우박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우박 크기, 실화냐?", "내리라는 비는 안 내리고 우박이라니", "초여름인데 우박이 왠말이냐"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출처 - 한국경제 사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